A Junior faculty’s memo

한국에서 일하는 Junior faculty 로 용감한 포스팅이네요..

저는 주말에는 일하지 않습니다.
주중에 아주 늦게까지도 일하지 않습니다.
미팅 오시기전엔 꼭 이메일을 주세요.

대신 일하는 시간동안 최대한 열심히 하고있습니다.
앞으로는 더욱 치열히 일할 것입니다.


Organized lifestyle 이 절실히 필요한 요즘
상대적인 용기를 내어 포스팅합니다.
열정은 항상 응원받아야 하지만
절제없는 열정은 긴 마라톤에 적합치 않다고 생각했습니다.
업적을 빨리 내는 것도 중요하지만
일과 공부를 계속 사랑하고 즐거워하며 이길을 달리고싶었습니다.

날씨가 좋네요!
즐거운 주말되세요.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Connecting to %s